컨텐츠 바로가기

"아빠한테도 없었다"…방탄소년단 정국, 96년 만화 제목 문제에 '발끈' ('달려라 방탄')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방탄소년단 정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남다른 센스와 특출난 추리력으로 정답 행진을 이어가며 하드캐리한 예능감을 대방출했다.

최근 네이버 브이라이브, 위버스를 통해 공개된 방탄소년단 자체 예능 '달려라 방탄' 152화에서는 '추억의 노래 편'으로 노래를 듣고 만화 제목 맞히기, 쟁반 노래방 등이 펼쳐졌다.

이날 정국은 자신이 태어나기 전 방영된 만화 제목을 가사를 통해 정답을 유추해 맞히는 물오른 예능감을 선보였다.

앞서 정국은 포켓몬스터를 '피카츄', 날아라 슈퍼보드를 '손오공', 꼬비 꼬비는 '별에서 온 커비' 등이라 말하며 오답 퍼레이드를 이어갔고 "내가 솔직히 어려서 너무 어렵다" 라며 고충을 토로했다.

이어 97년생인 정국은 96년도에 방송된 만화라는 제작진의 힌트에 "제가 어떻게 알아요!" 라며 발끈했고, 이를 들은 슈가는 "야 우리는 말도 못 뗐을 때야" 라며 반박했다.

이에 정국은 "말이라도 하지~나는 아빠한테 있었다. 아니 아빠한테도 없었다!" 라며 96년 자신은 태어나지도 않았다고 더욱 불리한 상황임을 강력 어필했다.

그러면서 정국은 다시 흘러나오는 노래에 집중했고 '태양의 기사 피고' 라는 노래 가사에 "태양의 기사 피코!" 라고 곧바로 외치며 정답을 맞춰 놀라움을 안겼다.

이를 본 지민은 "야 너 근데 이 만화 안 봤지?" 라 물었고 정국은 "안봤지" 라며 당연하다는 듯 대답했다.

정국은 또 한번 '지구 특공대~' 라는 가사를 듣고 "지구 특공대" 를 재빠르게 말하며 정답 주워 먹기를 했고 '축구왕 슛돌이', '슬램덩크' 등 정답 행렬을 이어가며 천재만재 황금막내의 활약을 펼쳤다.

이를 본 팬들은 "우리 막냉이가 이런 드립을 치는 날이 오다니ㅋㅋ 이젠 으른 남자네" "이제부터 정국이 태어난 후 나온 노래 내주세요ㅋㅋ" "아빠한테도 없었다에서 진짜 터짐 웃으면서 울었다구" "매번 느끼지만 정국이 예능 센스 쩐다!" "똑또기 꾹이~ 아빠한테도 없었던 애깅이가 어케 맞췄어" "정국이 가사 듣고 제목 때려 맞추기 천재만재" "휴 정국이 태어나서 다행이다ㅋㅋ이런 귀염둥이를 못 볼 뻔" "정국이는 나한테 개그캐라구" "노래 듣고 만화 제목 유추해 맞추는 거 완전 대단함" "전정국 진짜 예능감 달방에서만 보여주기엔 너무 아쉬워~ 한방에 빵빵 터뜨려" "96년 안 태어나서 어떻게 알아요!!! 하더니 정답만 술술 잘 맞추네" 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뿐만아니라 정국은 '쟁반 노래방'에서 영턱스 클럽의 '정'을 한번 듣고도 정확한 음정으로 완벽히 부르는 절대음감을 뽐내 보는 이들을 감탄케 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