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여정 "공정성·존중 유지되면 남북정상회담 논의할 수도"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한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이 공정성과 존중의 자세가 유지된다면 남북 정상회담 같은 관계개선 문제를 건설적 논의를 거쳐 의의 있고, 보기 좋게 해결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부부장은 어제(25일) 밤늦게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남북관계 회복과 평화적 안정에 대한 바람은 자신들 역시 남측과 다르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부부장은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흥미 있다고 언급한 담화 이후, 남조선 정치권의 움직임을 주의 깊게 살펴보았다며 남북관계 회복을 바라는 남조선 각계의 분위기는 막을 수 없을 정도로 강렬하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