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혜경, 오랜만에 일반인 모드..익선동에서 제일 빛나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안혜경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배우 안혜경이 물오른 미모를 자랑했다.

25일 안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익선동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안혜경은 사진과 함께 "바람이 선선하다.. 앞머리가 홀라당~ 오랜만에 축구인 아닌 일반인 모드. 근데 나 공만 보면 막고 싶다.. 후유증인가ㅎ"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안혜경은 루프탑에서 뷰를 즐기고 있다. 안혜경은 뒤를 돌아보며 그윽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 안혜경은 머리를 묶고 자켓을 입어 가을 분위기를 자아낸다. 안혜경의 몰오른 미모가 남심을 사로잡는다.

한편 안혜경은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했다. 안혜경이 속한 FC 불나방 팀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