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3천명 대...전국적 대확산 양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신규 확진자가 3천 명을 넘었습니다.

추석 연휴 여파가 아직 제대로 반영된 것이 아니어서 더 큰 규모의 전국적 대확산이 우려됩니다.

김문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는 3,273명.

전날보다 839명이 늘어 하루 만에 다시 최다 기록을 넘었습니다.

감염경로는 국내 발생 사례가 3,245명, 해외유입이 28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