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속보] 오후 9시까지 2492명 신규 확진…역대 두번째·토요일 최대 규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25일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위해 줄을 서 기다리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 들어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새로 양성 판정을 판은 이는 2492명으로 집계됐다.

방역 당국과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 수치는 전날 같은 시간보다는 434명 적지만, 같은 기준 1주일 전인 지난 18일보다 640명 많다. 동시간대는 두번째로 큰 규모이며, 역대 토요일 기준으로는 최대치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