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로또 982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서울은 자동 1등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로또 982회 당첨번호 조회 1등 8명 제982회 로또복권 조회 1등 당첨번호 6개 모두 맞힌 주인공은 8명이다. 각각 30억2363만 원씩을 받는다. /동행복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982회 로또 1등 당첨번호 '5, 7, 13, 20, 21, 44'…1등 대박 8명

[더팩트 | 성강현 기자] 제982회 로또복권 당첨번호 조회 결과 서울 지역 로또 판매점에서는 자동 없이 반자동으로 단 1명이 대박의 행운을 잡았다.

25일 오후 동행복권이 추첨한 982회 로또복권 1등 조회 결과 1등 당첨자 전체 8명 중 로또 판매점이 가장 많은 경기 지역에서는 자동 방식으로 2명 나왔고, 두 번째로 많은 서울에선 수동 2명과 반자동 1명이 1등 대박의 꿈을 이루며 인생 역전의 소중한 기회를 거머쥐었다. 전국 로또 판매점 6913곳 중 경기(1703곳)와 서울(1303곳)은 합쳐서 3006곳이다. 세 번째로 많은 경남의 로또 판매점은 468곳 있다.

이날 당첨번호 조회 결과에 따르면 982회 로또복권 1등 당첨번호 6개는 '5, 7, 13, 20, 21, 44'로 나타났다. 이들은 각각 30억2363만 원을 받는다. 1등 당첨자 8명 중 3명 자동·4명 수동·1명 반자동 방식으로 대박 당첨의 영예를 안았다.

로또 1등이 터진 지역별로 보면 경기 지역 판매점에서 2명(자동) 비롯해 서울 3명(수동 2명·반자동 1명), 경남 1명(수동), 경북 1명(자동), 울산 1명(수동)이다.

982회 로또 당첨번호 5개와 보너스 번호 '33'이 일치한 2등은 81게임으로 각각 4977만 원을 받는다. 3등인 5개를 맞힌 이들은 2931게임으로 각각 137만 원씩 받는다.

로또982회 당첨번호 4개를 맞힌 4등은 13만9208게임으로 고정 당첨금 5만 원을 받게 된다. 고정 당첨금 5000원을 받는 로또982회 당첨번호 3개가 일치한 5등은 229만1933게임이다.

전국 17개 시도 중 인구에 비례해 로또 판매점이 1703곳인 경기 다음으로 많은 서울(1303곳)에서는 자동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대신 당첨자와 로또 판매점의 행운이 맞아 떨어져야 하는 반자동 1등 대박이 터졌다

동행복권 로또 당첨번호 조회 결과 당첨금은 지급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에 수령해야 한다.

danke@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