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낙연, 광주·전남 경선 '첫 승'...이낙연 47.12%·이재명 46.95%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더불어민주당 20대 대선 후보 선출의 분수령인 호남대전 첫날, 광주·전남 경선에서 이낙연 전 대표가 이재명 지사를 처음으로 눌렀습니다.

이낙연 전 대표 47.12%, 이재명 지사 46.95%로 박빙 우세였는데, 상징성이 큰 호남 표심 결과여서 향후 경선에 미칠 영향이 주목됩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권민석 기자!

[기자]
네,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