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놀면 뭐하니?’ 유재석, 전광석화 발놀림! ‘스피드 유’ 변신 [MK★TV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오징어 게임’에서 전광석화와 같은 발놀림을 뽐내며 ‘스피드 유’로 변신, 럭비 국가대표 정연식 선수와 1대 1 맞대결을 펼친다.

오늘(25일) 오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오징어 대표 5인방과 2020 도쿄올림픽 럭비 국가대표 5인방이 펼치는 ‘오징어 게임’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2020 도쿄올림픽에서 무서운 스피드로 첫 득점을 올린 럭비 국가대표 정연식과 유재석의 1대 1 대결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스피드 하면 빠지지 않은 유재석과 정연식 선수의 팽팽한 맞대결이 예상된다.

매일경제

놀면 뭐하니 유재석 사진=MBC


‘오징어 게임’의 공격수 유재석은 수비수 정연식 앞에서 자신감 넘치는 발놀림을 선보이며 ‘스피드 유’로 변신했다. 오징어 대표 선수 중 유재석, 정준하, 하하는 ‘오징어 게임’의 베테랑 실력자로 알려진 바. 이들이 체력, 파워, 스피드 등 월등한 신체 조건을 가진 럭비 국가대표 선수들을 상대로 얼마만큼의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럭비 국가대표 선수들은 오징어 대표 선수들의 적극적인 공격과 방어에 안절부절못하며 뜻밖의 반전 플레이를 선보였다고. 공격이 들어갈 때마다 “깜짝이야!”라며 어쩔 줄 몰라 하는 럭비 국가대표 막내 최성덕 선수의 어린아이 같은 미소와 웃음이 빵 터진 유재석의 모습이 눈길을 모은다.

또한 럭비 국가대표 장성민 선수 앞 말뚝을 박은 듯 서 있는 신봉선과 미주의 모습도 포착돼 승부의 향방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