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일부 대리점 일탈?‥범죄 토양된 KT의 허술한 관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KT가 폐점한 대리점의 고객 정보를 다른 대리점으로 넘겼는데 이게 악의적인 영업에 쓰이고 있습니다.

고객한테 전화를 걸어서 대리점 방문을 유도한 뒤에 새 전화기를 개통하도록 하는 건데요.

이 과정에서 원래 전화기의 은밀한 정보를 빼내기도 했습니다.

이문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서울 홍대 근처에 있는 KT 대리점.

고객의 스마트폰 속 사적 사진을 빼내 돌려본 범죄가 발생한 곳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