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사랑과 전쟁', 7년만 부활…10월 14일 카카오TV서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랑과 전쟁'이 새단장을 하고 찾아온다.

드라마 ‘사랑과 전쟁’의 부활을 기다리던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NEW 사랑과 전쟁’(연출 기획 제작 두레아트플랜)으로 새롭게 단장, 오는 10월 14일 오전 9시 카카오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사랑과 전쟁’은 KBS에서 1999년 시즌 1으로 시작해 2014년 종영된 시즌2까지 시청률 20% 안팎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화제를 낳았던 인기 프로그램이다. 2021년 파격적이고 다양한 소재의 드라마들이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매회 다채로운 소재와 예측 불가 전개를 선보였던 ‘사랑과 전쟁’ 역시 재조명을 받으며 시청자들의 문의가 이어졌다. 실제로 과거 에피소드들을 짧게 편집한 유튜브 영상이 20~30대의 뜨거운 관심 속에 조회수가 100만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한 영상만 50여개에 달한 것은 물론, 해당 채널의 누적조회수는 2억 6천만회에 달할 정도.

이러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새롭게 돌아오는 ‘NEW 사랑과 전쟁’에는 시즌1,2에서 화제를 낳은 배우들이 총출동해 명불허전 열연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MBN ‘보이스 트롯’의 우승자 박세욱을 비롯한 새로운 얼굴들도 대거 참여해 색다른 즐거움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계획. 특히 10월 14일오전 9시 공개되는 1화에서는 최영완, 김덕현, 운기호, 장가현, 이재욱 등 ‘사랑과 전쟁’의 대표 배우들이 모두 모습을 드러낼 예정으로, 과연 그들이 어떤 강렬한 캐릭터와 연기를 선보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시즌1부터 당시 사회 분위기를 반영한 트렌디한 소재, 예측불가한 스토리 전개 등으로 화제를 낳았던만큼, 새로 돌아온 ‘NEW 사랑과 전쟁’ 역시 주택 문제, 가상화폐, 학교 폭력 등 2021년의 화두가 되고 있는 다양한 이슈들을 현실감 있게 다루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제작을 총괄하고 있는 두레아트플랜 손남목 대표는 “그동안 기다려주신 시청자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완성도 높은 웰메이드 드라마를 제작해, 20대부터 90대까지 세대를 초월한 공감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매회 스타들의 카메오도 예정되어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NEW 사랑과 전쟁’은 매회 20분, 총 24부로 제작되며, 오는 10월 14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전 9시와 낮 12시에 카카오TV를 통해 새로운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제공| 카카오tv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