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한 "종전선언할 때 아냐…미 적대정책 철회가 최우선"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한 "종전선언할 때 아냐…미 적대정책 철회가 최우선"

북한은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제안한 종전선언 추진에 대해 "시기상조"라는 답변을 내놨습니다.

리태성 외무성 부상은 24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낸 담화에서 "제반 사실은 아직은 종전을 선언할 때가 아니라는 것을 입증해주고 있다"며 "우리를 둘러싼 정치적 환경이 달라지지 않고 미국의 적대시정책이 바뀌지 않는 한 종전을 선언한다고 해도 달라질 것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종전선언이 현시점에서 정세안정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으며 미국의 적대시정책을 은폐하기 위한 연막으로 잘못 이용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