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준희, ♥연하남편 애칭은 '내 심장'.."내가 안아주는 게 제일 좋다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김준희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조은미 기자]김준희가 남편과 달달한 케미를 선보였다.

가수 김준희는 23일 본인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캡처본을 게재했다.

김준희는 남편과 나눈 SNS 대화 내용을 캡처해 올리며 "내가 안아주는 게 제일 좋다는 내 심장"이라는 글을 남겼다.

대화 속 김준희의 남편은 그에게 "여보 사랑해 아까 포옹 받는데도 포옹해 주는데도 너무 좋아서 또 끌어안고 싶어"라는 사랑이 가득 담긴 말을 건넸다. 이에 김준희는 "히 사랑해요"라고 답했다. 두 사람의 달달한 애정 지수는 보는 이들까지 기분 좋게 했다.

한편 김준희는 지난해 5월 연하의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현재 온라인 쇼핑몰을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김준희는 SNS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 중이기도 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