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도연, 성덕 됐다…‘스우파’ 모니카·가비 만나 ‘찐’ 미소 [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장도연이 모니카, 가비를 만나 성덕(성공한 덕후)이 됐다.

장도연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춤추는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출연 중인 댄서 모니카, 가비와 함께 사진을 찍고 있는 장도연의 모습이 담겼다. 장도연은 이들과 다정한 포즈를 취하며 환한 미소를 보여 눈길을 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장도연은 22일 방송된 Mnet ‘TMI News’에서 “최애 최고 연예인들이다. 최고의 셀럽이다. 영상을 너무 많이 봤다”고 게스트로 출연한 모니카, 가비를 향한 팬심을 드러낸 바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표정이 너무 행복해 보인다”, “찐팬 인증”, “세 사람 다 너무 예쁘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장도연은 tvN ‘다빈치 노트’, Mnet ‘TMI 뉴스’ 등에 출연 중이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장도연 인스타그램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