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징어 게임' 정호연, 해외 반응 터졌다…공개 5일만에 팔로어 100만명 급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배우 정호연이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독보적인 기록과 함께, 40만이던 인스타그램 팔로어가 3배가 훌쩍 뛰어넘는 140만을 돌파하며, 국내를 넘어 전 세계인들의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한국시간 22일 오후 4시 기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호연이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연출, 극본 황동혁)을 통해 심상치 않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공개 직후 한국 넷플릭스 1위를 차지한 후 21일(현지시간) 한국 드라마 최초 미국 넷플릭스에서 1위라는 경이로운 기록을 세웠다.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적으로 화제를 얻으며 극 중 새벽 역으로 존재감을 펼친 정호연에 대한 반응 또한 폭발적이다. 인스타그램 팔로어가 40만에서 140만으로 3배가 껑충 뛰었는데, 이는 ‘오징어 게임’이 공개된 지 불가 5일만에 100만 이상의 팔로어가 급증한 것으로 어마어마한 수치다.

헤럴드경제

특히 인스타에 올라온 ‘오징어 게임’ 촬영 비하인드 사진과 그녀만의 스타일리시한 패션 감각이 돋보이는 일상 사진이 화제를 몰고 있다. 영어, 불어, 스페인어, 태국어, 아랍어 등 세계 각국의 언어로 정호연에 대한 찬사와 응원의 물결이 게시글마다 댓글로 도배되며 엄청난 인기를 느낄 수 있게 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호연은 '오징어 게임'에서 새터민 새벽 역을 맡았다. 새벽은 가족을 위해 큰 돈을 필요로 하는 절박한 상황의 새터민으로, 소매치기 생활을 하며 거칠게 살아온 인물. 정호연은 팽팽한 심리전부터 거친 육탄전을 가리지 않고 열연하며 이정재, 박해수 등의 베테랑 배우들 사이에서도 자신만의 존재감을 드러내는 등 신인 답지 않은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으로 호평을 얻고 있다.

헤럴드경제

한국과 미국을 비롯해 홍콩, 대만,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쿠웨이트 등 총 14개 국가에서 1위를 기록하며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오징어 게임’을 통해 글로벌 新대세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 정호연. 개성 넘치는 베테랑 배우들과 캐릭터들 사이에서 남다른 존재감과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 그리고 글로벌 무대에서도 통하는 그녀만의 매력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정호연이 앞으로 어떤 연기 활동을 펼쳐나가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wp@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