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2세…"12살 연하 재혼 아내, 추석 전 출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머니투데이

방송인 김구라/사진=머니투데이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23일 오센에 따르면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 출산했다. 현재 산후조리 중이다"고 밝혔다.

다만 소속사 측은 김구라의 둘째 아이에 대해 "아이가 아들인지, 딸인지에 대해서는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말을 아꼈다.

앞서 이날 오전 더팩트는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 경기도 일산의 한 병원에서 출산 후 현재 산후조리 중이라고 보도했다.

아이는 예정보다 일찍 태어나 현재 인큐베이터 치료를 받고 있으나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구라는 출산 소식도 주변에 알리지 않은 채 아내와 둘째 아이의 건강 회복에만 힘쓰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김구라는 2015년 이혼한 전 부인과의 사이에 아들 그리(본명 김동현)를 두고 있다. 결혼 18년 만에 이혼한 김구라는 지난해 12살 연하 A씨와 결혼식 없이 혼인 신고만으로 조용히 가정을 꾸렸다.

김구라가 재혼한 A씨와 낳은 둘째 아이를 품에 안으면서 올해 24세인 그리는 23살 터울의 동생이 생기게 됐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