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임영웅, '신사와 아가씨'로 데뷔 후 첫 OST 부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가수 임영웅이 첫 OST를 부른다.23일 소속사 물고기뮤직은 임영웅이 KBS2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 연출 신창석) OST 가창자로 나선다고 밝혔다.

임영웅이 드라마 OST를 부르는 것은 데뷔 이후 처음이다. 소속사는 "임영웅의 첫 드라마 OST 참여인 만큼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신사와 아가씨'는 지현우, 이세희, 강은탁, 박하나 등이 출연해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와 아가씨가 만나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그린다. '하나뿐인 내편', '불어라 미풍아', '장미빛 연인들' 등 수많은 화제작을 쓴 김사경 작가가 극본을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남녀노소의 사랑을 받고 있는 임영웅은 대체불가한 목소리로 드라마에 힘을 보탠다. 부르는 곡마다 화제를 불러 일으키는 임영웅이 첫 OST에서는 어떤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가 커진다.

임영웅은 유튜브 조회수 3657만 회를 넘기며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비롯해 '이제 나만 믿어요', '히어로' 등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신사와 아가씨'는 25일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