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호주, 코로나 봉쇄조치에 수천 명 폭력 시위...돌 던지고 행인 공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호주 동남부 빅토리아주 멜버른에서 수천 명이 코로나19 관련 건설현장 폐쇄와 백신 접종 의무화에 반대하며 도로 점거 등 격렬한 시위를 벌였습니다.

건설 노동자 등 2천여 명은 현지시각 21일 멜버른 시내에 모여 건설현장을 폐쇄하고 백신 접종을 의무화한 보건 명령을 즉각 취소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시위대는 멜버른 서쪽의 웨스트 게이트 다리를 점거한 채 경찰을 향해 돌과 병을 던지고, 경찰차를 부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