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 날씨] 한낮 25도 안팎 선선한 추분…일교차 10도 이상(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부·경북권 가끔 구름…남부 내륙 오전 '짙은 안개' 주의

강원 산지·동해안 강풍…동해 먼바다 풍랑특보 가능성

뉴스1

뉴스1 DB © News1 성동훈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추분(秋分)이자 목요일인 23일 곳곳에 구름이 낀 가운데 선선한 날씨가 이어진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든다며 22일 이같이 예보했다.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하며 전국 곳곳에 내린 비는 22일 오후와 밤 사이 대부분 그칠 전망으로 23일 중부지방과 경북권은 가끔 구름이 많아진다. 전라권과 경남권, 제주도는 대체로 맑다.

연휴기간 내린 비로 지면이 습한 가운데 밤 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이날 밤부터 23일 오전까지 전라 내륙과 경남 내륙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강이나 호수, 골짜기 인접지역에서는 국지적으로 매우 짙은 안개가 끼면서 차량 운행 시 주의가 필요하다. 남부 내륙에 위치한 공항의 경우 짙은 안개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13~20도, 낮 최고기온은 23~29도로 예상된다. 아침기온은 대부분 지역이 15도 내외를 기록하면서 일교차가 10도 이상으로 벌어질 전망이다.

지역별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17도 Δ인천 19도 Δ강릉 19도 Δ춘천 15도 Δ대전 17도 Δ대구 17도 Δ부산 19도 Δ전주 17도Δ 광주 17도 Δ제주 23도다.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24도 Δ인천 24도 Δ강릉 26도 Δ춘천 24도 Δ대전 25도 Δ대구 26도 Δ부산 27도 Δ전주 26도 Δ광주 26도 Δ제주 27도다.

이날 오전까지 강원 산지에는 바람이 시속 35~60㎞, 순간풍속 시속 70㎞ 이상으로 강하게 불 전망이다. 강원 동해안에도 시속 30~45㎞, 순간풍속 시속 55㎞ 내외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동해 중부 먼바다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에는 새벽부터 오후 사이 바람이 시속 30~60㎞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soho090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