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기선 이재명, 저기선 윤석열…출렁이는 추석 민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번 추석은 대선 후보 경선이 치열한 가운데 맞이 했습니다. 때문에, 역시 최대 화두는 내년 대선이었는데요. 연휴 기간 발표된 여론조사를 통해서 이번 추석 민심부터 짚어보겠습니다. 이도운 문화일보 논설위원, 최병묵 정치평론가 이승훈 변호사 김종욱 동국대 행정대학원 대우교수 함께 해주시겠습니다.

# 추석 민심
- '대선주자 호감도' 이재명 48.6% <한국리서치>
- '대선주자 비호감도' 윤석열 59.5% <한국리서치>
- 국민의힘 지지율 2.9%p 상승…민주당, 소폭 하락
- 與 '호남 대전' 투표 시작…과반 가를 9만표
- "굳히기냐 역전극이냐"…20만 호남 표심 어디로?
- 이재명 '대세 굳히기' ↔ 이낙연 '역전 기대'

# 대장동 의혹
- 대장동 특혜 논란에 '명낙대전' 공방 격화
- 이재명 "부동산 폭등 당사자가 하실 말씀 아냐"
- 이낙연, 이재명에…"모두가 의구심 가져"
- '명낙대전' 이번엔 '수박' 놓고 충돌
- 추미애, 이재명 측면 지원…'명추연대' 재연되나?
- 홍준표 "이재명 관련됐으면 사퇴가 아니라 감옥 가야"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