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돌싱포맨' 김준호 "아내와 첫 만남... 제가 첫눈에 반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돌싱포맨' 김준호가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는 펜싱 김준호가 아내와의 첫 만남을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준호는 "저는 밖에서 술 마시다가 번호를 물어봤다"며 "처음에 제가 손목을 잡았다. '혹시 남자친구 있으세요?'라고 물어봤다. 그랬는데 손목을 놓고 그냥 갔다. 이후 화장실을 다녀와서 그 자리에 갔는데 없더라. 그래서 그 옆에 있던 지인붙들한테 '번호를 알 수 있겠냐'고 물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첫눈에 반한 거다. 그래서 물어봤더니 '자기가 전화해서 물어보겠다'고 하더라. 그 분 핸드폰을 봤는데 배터리가 없더라. 근데 거기서 포기를 안하고 지인의 연락처를 받았다"고 말해 포맨을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연락을 먼저드리고 그분이 연결시켜줬다. 만나고 난 뒤 일주일 뒤 사귀기 시작했다"며 "저보다 5살 많다. 그때는 승무원인 줄도 몰랐다"고 덧붙였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행복에 목마른 네 남자의 토크쇼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