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날씨] 추석 연휴 마지막날 비소식…돌풍·천둥·번개 주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비가 그쳤나 싶더니 다시 북서쪽에서부터 비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중부 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특히 밤사이 중부와 전북 지역을 중심으로 시간당 30mm의 강한 비가 집중되겠는데요, 돌풍, 천둥 번개, 우박까지 동반되는 곳이 있겠습니다.

비는 비교적 짧고 강하게 내린 뒤 내일 낮이면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귀경길 비를 피해서 이동하실 분들은 늦은 오후에 이동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내일 중북부 지역은 서울이 24도 등으로 비교적 선선 하겠습니다. 다만 그 밖의 대부분 지역은 30도 가까이 오르면서 다소 덥겠습니다.

연휴가 지나고 주 후반부터는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홍지화 기상캐스터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