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검찰로 넘어간 화천대유 의혹..."추석 이후 본격 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성남 대장동 개발 사업 특혜 의혹이 제기된 자산관리회사 '화천대유'와 관련해 검찰이 고발장을 접수하고 수사팀 배당을 앞두고 있습니다.

화천대유의 자금 흐름을 들여다보고 있는 경찰과 함께, 추석 이후 본격적인 수사에 나설 것으로 보입니다.

손효정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성남시장 재직 당시 추진한 대장동 개발사업과 신생 자산관리회사 '화천대유'를 두고 연일 특혜 의혹이 쏟아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