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공격에 반격나선 이낙연 "국민·당원이 의구심 갖고있다"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김지영 기자]

머니투데이

12일 오후 강원 원주시 오크밸리리조트 컨벤션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선출을 위한 강원 합동연설회(1차 슈퍼위크)에서 이재명, 이낙연 후보가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he300]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대장동 개발 사업에 대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낙연 후보님께 부탁드립니다'라는 해명 글을 올리자 "사실관계를 밝히면 될 일을 저를 끌어들여 내부 싸움으로 왜곡하고 오히려 공격하는 것은 원팀 정신을 거스르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전 대표는 21일 페이스북에 "문제를 저 이낙연에게 돌리지 마시고 국민과 당원께 설명하라"며 "저 이낙연이 아니라 국민과 당원을 바라보고 정치하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국민과 당원이 의구심을 갖고 계신다. 그 의구심이 신뢰로 바뀔 때까지 겸손하고 정확하게 설명하시면 될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보수언론과 국민의힘, 우리 사회 기득권 세력이 민주당 대선 후보들에 대한 악의적 공격을 가한다면 저는 인내하지 않고 함께 맞서 싸울 것"이라며 "저는 그런 정신을 지켜왔고 앞으로도 지켜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국민과 당원은 정치인보다 정직하고 현명하다"며 "이 지사측이 시도하는 프레임에 현혹되는 민주당 당원과 지지자는 계시지 않으리라 믿는다"고 했다.

아울러 "저는 누가 민주당 대선후보가 되든, 국민의힘 후보를 꺾고 4기 민주정부를 출범시키는 역사적 책무를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 지사는 페이스북에 '이낙연 후보님께 부탁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투자내용과 수익률 등 조목조목 반박하며 적극 해명에 나섰다. 이어 이 전 대표에게 "대장동 개발과 관련해 저로서는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견해(오해)를 가지고 계신 듯해 몇 말씀 드리고자 한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이 전 대표에게 "보수언론과 부패야당의 허위주장에 부화뇌동해 동지를 공격하는 참모들을 자제시켜 달라"며 "투자 수익률에 대한 명백한 곡해와 보수언론 편승주장에 대해 공식사과가 어려우시면 유감표명이라도 해주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김지영 기자 kjyou@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