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이재명은 왜 갑자기 1원도 안 받았다 하고 화천대유 대표는 왜”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 대표 “진짜 관계 없으면 자기 이야기만 하는 게 상식”

세계일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도대체 왜 이재명 지사는 갑자기 1원도 안 받았다고 강조하고 화천대유 대표는 먼저 선제적으로 ‘이재명 지사와는 관계도 없고, (화천대유 수익 관련) 돈을 준 적도 없다’라고 이야기하는지 궁금하다”며 의혹을 제기했다.

21일 이 대표는 페이스북에 “진짜 아무 관계 없으면 보통 이재명 지사야 어떻게 되든지 자기 이야기만 하는 게 상식”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아울러 이 대표는 “사실상 지자체가 인허가와 관련해서 협조하고 판교 바로 밑에 분양이 안 될리가 없는 금싸라기 땅에 어떤 리스크가 존재해서 이런 엄청난 분들의 자문이 필요했는지 이제 대충 얼개가 잡혀간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9일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 이성문 대표는 한국일보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재명 지사와 개인적으로 알지 못하고 이 지사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 관련 증인으로 법정에서 한 번 본 적이 있다고 주장했다.

전날 이 지사 역시 성남시장 시절 대장동 개발사업을 통해 ‘화천대유’에 특혜를 줬다는 의혹에 대해 “부정하거나 단 1원이라도 부당한 이익을 취했으면 후보 사퇴하고 공직을 사퇴하도록 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