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 대통령, 유엔 사무총장 면담…"한반도 평화 협조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엔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유엔의 지속적인 지지'를 당부했습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남북이 '유엔 동시가입 30주년'을 맞은 올해가 남북관계를 개선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국 정부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소연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