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美 11월부터 입국 시 백신 접종·음성 확인 의무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는 11월 초부터 미국에 입국하는 외국인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검사에서도 음성 판정을 받아야 합니다.

AP통신 등 외신은 제프 자이언츠 백악관 코로나19 조정관이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여행 제한 규정 변경안을 발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규정에 따르면 미국행 비행기를 타는 외국 국적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적으로 완료해야 하고, 출발 3일 이내에 실시한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아야 합니다.

한국의 경우 기존에는 음성 증명만 하면 됐지만 11월 초부터는 백신 접종 완료 확인까지 필요해 백신 미접종자는미국에 입국하기 어려워집니다.

백승우 기자(swpaik@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