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나리아제도 화산폭발로 주택 100채 파손...용암은 바다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아프리카 서쪽 스페인령 카나리아 제도 라팔마섬의 화산폭발로 만여명이 대피하고 주택 백여채가 파손됐지만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지역 당국이 현지시간 20일 밝혔습니다.

로이터 등 외신에 따르면 당국자들은 용암이 저녁에 해안에 다다르면서 폭발과 유해한 가스 구름이 생길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라팔마섬의 화산 활동은 며칠간 더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