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때리기' 나선 野주자, '대장동 의혹' 총공세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재명 때리기' 나선 野주자, '대장동 의혹' 총공세

[앵커]

국민의힘 대권주자들은 이른바 '대장동 개발' 의혹을 둘러싸고 민주당 이재명 경선 후보를 향한 공세 수위를 한껏 끌어올렸습니다.

특검을 촉구하는 건 물론이고 비리가 밝혀지면 후보 사퇴가 아닌 "감옥에 갈 일"이라고 날을 세웠습니다.

서형석 기자입니다.

[기자]

'대장동 개발' 의혹과 관련해 '공산당이냐' 소리까지 들어가며 민간개발 특혜 사업을 막아 5,503억 원을 시민 이익으로 환수한 것이라고 항변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