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종합] 이지혜, ♥문재완 42만원 결제에 '분노'→고강도 운동 '복수' ('동상이몽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동상이몽2' 문재완이 이지혜의 카드로 '플렉스' 했다.

2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지이혜♥문재완 부부가 정찬성의 체육관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결혼 5개월 차인 배구선수 양효진은 "(남편을) 아예 못 봤다"며 "올림픽에 타격이 있을 수 있을까봐 (못 봤다)"고 밝혔다. 이어 남편의 키를 묻는 질문에 "남편은 밖에서는 큰 편인데 제 옆에 있으면 작다. 182cm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성격이 좀 예민하다. 직업이 운동을 하다보니까 예민해진다"며 "오빠는 두루뭉술하다. 곰같고 받아주는 스타일이다"고 말했다. 또 "남편은 공무원이다. 4살 차이다"며 소개팅으로 만났다고 밝혔다. 이어 "차를 타고 숙소로 가는데 저도 백번을 생각하고, '오빠 우리 무슨 사이야?'라고 물었다"며 "오빠가 엄청 당황했는데, 알고보니 도착해서 고백을 하려고 했더라"며 먼저 고백했던 순간을 회상했다.

홍성기는 일어나 아이들을 챙기며 주말을 시작했다. 홍성기는 "주말에는 최대한 아이들과 놀아주려고 한다. 친구 같은 아빠처럼 지내고 싶어서 주말에 최대한 무언가 해주려 노력한다"며 아이들을 위한 팬케이크를 준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현이♥홍성기 부부는 아이들에 대한 사교육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어렸을 때 사교육을 많이 받은 홍성기는 반대 입장이었고, 반대로 사교육을 하지 않은 이현이는 아이들에게 많은 걸 경험하게 해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홍성기는 "중학생 때 원래 미술 쪽을 하고 싶었는데, 부모님의 바람은 이과를 선호해 공대를 나왔지만, 대학교 때 고민하다가, 아나운서 시험을 준비했었다"고 밝혔다. 또 "아나운서를 준비하며 현재 회사를 동시 준비했다"며 "당시 축구 중계 멘트를 준비했는데, 그 준비한 중계를 우리 회사 면접 때 해서 지금 회사에 들어갔다"고 덧붙였다.

모델 송해나가 이현이-홍성기 부부를 찾아왔고, 이들은 안주로 한우와 떡볶이를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모델로서 꿈의 4대 무대에 다 섰다는 이현이는 "해외 갔다가 와서 완전히 한국에서 일을 해볼까 하다가 남편을 만났다"며 "전성기 때는 하루에 화보를 15개 씩 찍었다. 제 성격이 '사람 일이 어떻게 될 지 모른다'는 생각을 했었기 때문에 '직장인을 만나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나는 후회 안 한다"며 "모델로서 커리에 대해서는 영향이 없을 거라 생각했다. 결혼 하고 오히려 방송이 더 많이 들어왔다"고 덧붙였다.

홍성기는 "현이가 한 때 악성 댓글에 시달렸다"며 "그래서 내가 현이 SNS에 선플을 남겼다"고 밝혔다. 그는 "워낙 리액션이 크기 때문에 당연히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싫어하는 사람도 있을 거다"며 "제가 선플을 남기려 노력한다. 혹시 상처받을 수도 있기 때문에 관리를 하는 편이다"고 말했다.

이지혜-문재완 부부가 중식당에 찾아 6인 분을 12분 안에 먹어야 하는 '괴물짜장'에 도전했다. 문재완은 "성공하면 공짜로 먹고, 난 행복한 거다"며 "사실 하고 싶은 게 이쓴데 먹는 것에 있어 억압을 많이 받아 일주이렝 한 번 치팅데이를 가지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이지혜는 "성공하면 치팅데이를 가지고 실패시 오늘의 계획을 나에게 맞기라"고 말했다.

문재완은 남다른 면치기로 좋은 시작을 보였고, 보는 이의 기대감을 자아냈다. 하지만 시작 후 5분 후에도 양이 줄지 않았고, 문재완은 당황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문재완은 괴물짜장 먹기에 실패했다.

결국 도전에 실패한 문재완은 이지혜를 따라 정찬성이 운영하는 체육관을 찾아갔고, 문재완은 몸풀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동을 시작했다. 힘겹게 운동을 끝낸 문재완은 정찬성고 함께 카페를 찾았다. 커피 주문을 한 후 이들은 빵에 시선을 빼았겼고, 결국 6만원이 넘는 빵을 구입했다.

이어 둘은 캐릭터숍에 들러 시간을 보냈다. 문재완은 태리를 위해 왕인형을 구입하며, 정찬성의 아이들 것까지 함께 구입했다. 문자로 결제 내역을 확인한 이지혜는 문재완에 전화를 걸었지만 휴대폰을 두고가 연결이 되지 않자 답답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문재완은 총 42만 원을 사용했고, 구입한 물건들을 하나씩 설명했다. 이지혜는 정찬성을 위한 선물에는 너그러운 모습을 보였지만, 노란색 파자마에 이성을 놓고 분노했다. 이어 큰 금액을 쓴 만큼 문재완에 고강도 운동을 시키며 복수(?)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남자'와 '여자' 입장에서 바라보고, 운명의 반쪽을 만난다는 것의 의미와 두 사람이 함께 사는 것의 가치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