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러시아 대학서 총기난사…8명 사망, 28명 부상(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모스크바 동쪽 1100㎞ 가량 떨어진 페름 주립대서 발생
검은 옷에 헬멧 쓰고 캠퍼스 활보…총격전 벌이다 체포
뉴시스

[페름(러시아)=AP/뉴시스]20일 오전 괴한의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한 러시아 페름 주립대 학생들의 모습. 페름은 모스크바에서 동쪽으로 1100㎞ 가량 떨어진 지역이다. 2021.09.20.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러시아의 한 대학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8명이 숨지고 28명이 다쳤다.

러시아 국영 뉴스 RT와 AP통신은 20일(현지시간) 오전 11시께 러시아 남부 페름에 위치한 페름 주립대학교(PSU)에서 한 괴한이 총기를 난사했다고 보도했다.

한 러시아 뉴스 사이트에 게재된 영상에는 검은 옷을 입고 헬멧을 쓴 사람이 긴 총을 들고 캠퍼스 인도를 활보하는 모습이 담겼다.

괴한은 경찰과 총격전을 벌이다 부상을 입은 뒤 체포됐다. 이 사건이 일어나는 동안 학생들과 직원들은 강의실과 연구실 등에 갇혔다. 일부 학생들은 2층 창문에서 뛰어내렸다.

다만 괴한의 신원이나 범행 동기 등에 대한 명확한 정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러시아 수사위원회는 괴한이 페름 주립대에 다니던 18세 학생으로 확인됐으며 난사한 총은 사냥용 또는 산탄총일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뉴시스

[페름(러시아)=AP/뉴시스]러시아 무장 경찰관과 소방관들이 20일 오전 러시아 페름의 페름 주립대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현장을 조사 중이다. 페름은 모스크바에서 동쪽으로 1100㎞ 가량 떨어진 지역이다. 2021.09.20.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