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천대유 vs 고발 사주…수사 국면으로 치닫는 대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앞서 들으신 대로 이재명 후보 측은 국민의힘 관계자들을 고발하면서 대장동 의혹에 대한 수사를 자청하고 나섰습니다. 이와 함께 윤석열 후보가 입건된 상태인,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도 조사가 진행되고 있어서 검찰 수사가 앞으로 대선 국면을 뒤흔들 수 있는 변수로 떠올랐습니다.

이어서 손형안 기자입니다.

<기자>

대장동 개발 사업 의혹이 불붙자 이재명 경기지사 측이 먼저 공세적으로 움직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