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에이티즈, 미니 7집 초동 66만장 팔렸다…‘자체 최고’ 기록 경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에이티즈(ATEEZ)가 커리어 하이를 달성하며 ‘차세대 K팝 주자’의 입지를 굳혔다.

지난 13일 발매한 에이티즈의 미니 7집 ‘제로 : 피버 파트 3(ZERO : FEVER Part.3)’가 한터차트 기준 초동 판매량(집계 기간 9월 13일 ~ 9월 19일) 665,350장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 ‘제로 : 피버 파트 2(ZERO : FEVER Part.2)’의 초동 기록인 30만 장보다 약 2배 이상 뛴 수치로, 특히 역대 아이돌 그룹 앨범 초동량 순위에서도 방탄소년단, 세븐틴, 엔시티 드림, 엑소, 블랙핑크 다음에 이름을 올리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이번 ‘제로 : 피버 파트 3’는 발매 직후 41개국 ‘아이튠즈 톱 앨범(iTunes Top Albums)’ 차트 및 ‘월드와이드 아이튠즈 앨범 차트(Worldwide iTunes Album Chart)’ 정상을 차지했으며, 14일 0시 지니, 벅스 실시간 차트 및 멜론 최신 차트에서 신보 전체 수록곡이 차트에 진입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데자뷰’ 뮤직비디오는 공개 후 22시간 만에 조회수 천만 뷰를 기록하며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에 랭크되었고, ‘뮤직비디오 트렌딩 월드와이드(Music videos trending worldwide)’ 2위에 올라 글로벌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제로 : 피버 파트 3’는 모두에게 느닷없이 찾아오는 청춘의 열병과 혼란의 시기를 풀어낸 ‘피버’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로, 에이티즈의 더욱 깊어진 음악 감성을 만날 수 있다.

이러한 사랑에 답하듯 에이티즈는 컴백 첫 주 음악방송 활동을 통해 절제된 섹시함부터 폭넓어진 감성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각종 예능과 라디오까지 섭렵해 팬들을 만나고 있다.

한편, 에이티즈는 오늘(20일) 오후 8시 Mnet ‘거치면 흥하리’에 출연해 예능감을 불태울 예정이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