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귀향 대신 재충전"…달라진 추석 풍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귀향 대신 재충전"…달라진 추석 풍경

[앵커]

이번 연휴 어떻게 보내고 계신가요?

코로나19 확산에 고향방문을 포기한 분들이 많은데요.

긴 연휴 동안 평소 미뤄뒀던 일을 하거나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시민들이 많았습니다.

신현정 기자입니다.

[기자]

고속도로는 차들로, 터미널은 귀성객들로 북적입니다.

가족들과 그동안의 안부를 묻고 차례를 지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