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진, 마스크를 써도 가려지지 않는 미모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 진의 훈훈함이 눈길을 끈다.

방탄소년단 진은 최근 공식 팬 커뮤니티인 위버스(WEVERSE)에서 “죄홉이랑 커플 위아래입음. 다녀올게용하트”라는 글과 함께 제이홉과 엑스자 형태로 교차한 자세의 사진을 남겼다. 이어 “내가 선물한 제이홉 후드(돈은 제이홉이 냄)”이라는 댓글을 달아 팬들에게 한바탕 웃음을 주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진은 기내에 오르자마자 위버스에 “뿅”이라는 제목으로 비행기 내부에서 찍은 셀카 사진을 올렸다.

모자를 막 벗은 풍성한 헤어에 똘망한 눈을 빛내며 기내용 파자마를 입은 진.

그의 모습을 본 팬들은 “저 눈 똘망한 것 좀 봐‘ ’너무 사랑스러워”, “눈이 너무 맑아서 호수 같다”, “미성년자라 해도 믿겠다”, “우리 깜푸 귀여워”, “’눈에 은하수가 있어”,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방탄소년단은 유엔총회 특별행사인 'SDG(지속가능발전목표) 모먼트' 참석 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뉴욕으로 출국했다.

사진 = 위버스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