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65세이상 고령자, 총인구의 29.1%…한국은 16.4%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도쿄=AP/뉴시스]24일 일본 도쿄에 새로 개소한 코로나19 대량접종센터에서 한 노인이 모더나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일본은 하루 최대 1만5000명의 노인을 대상으로 도쿄와 오사카 두 곳에 대량접종 센터를 개설했다. 2021.05.24.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일본에서 65세 이상 인구 비중이 총인구의 29.1%에 달해 일본 및 세계 기록을 경신했다.

19일 일본 NHK 방송에 따르면 일본 총무처는 지난 15일 '경로의 날'을 맞아 이같은 수치를 추계했다.

일본 인구는 1억2500만명으로 전년보다 51만명 감소했다. 반면 65세 이상 고령자는 3640만명으로 22만명 증가했다.

65세 이상 고령자가 총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29.1%로 전년보다 0.3%포인트 늘어났다.

이는 유엔 데이터상 최고 기록이며 2위 이탈리아(23.6%)보다 5%포인트 이상 높다.

한국의 경우 총인구 대비 고령자 비율은 지난해 말 기준 16.4%이다.

일본의 고령자 중 여성은 2057만 명으로 남성보다 474만 명 많았다. 고령자 가운데 일을 하는 노동활동 인구는 906만 명으로 17년 연속 증가했다. 이는 일본 전체 노동활동 취업인구의 13.6%에 해당된다. 고령자 총인구 가운데서는 25.1% 비중이다. 한국에서는 이 비율이 33%가 넘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