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자민당 새 총재 선호도 조사서 고노 선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 선거를 앞두고 고노 다로 행정개혁상이 자민당원과 일반 유권자 대상 선호도 조사에서 모두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교도 통신이 후보 등록일인 지난 17일부터 이틀 동안 당원과 당 후원 정치 단체 회원 등 1천 28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 조사를 한 결과 48.6%가 새 총재에 적합한 인물로 고노를 꼽았습니다.

자민당 신임 총재는 다음달 4일 소집되는 임시국회에서 총리로 선출됩니다.

정동훈 기자(jdh@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