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퇴근길 지하철 방송에 시민들 오열…"데이트폭력에 가족이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운행 중인 지하철에서 열차 차장이 "가족이 데이트폭력으로 사망했다"며 안내방송을 한 사연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습니다.

19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한 네티즌은 지난 16일 자신의 SNS에 "퇴근길에 4호선을 탔는데 기관사분이 안내방송으로 '자기 가족이 얼마 전에 데이트폭력으로 사망했는데 국민청원 올렸으니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며 "슬퍼서 오열할 뻔했다"고 적었다. 이 글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옮겨지며 네티즌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