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휴 첫날도 '2천 명'‥비수도권으로 확산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추석연휴 첫날, 어떻게 보내고 계십니까.

오늘만큼은 좀 즐거운 소식을 전해드리면 좋을 텐데 또다시 새 확진자가 2천 명을 넘어섰다는 무거운 소식으로 시작하게 됐습니다.

오랜만에 가족들 얼굴 보는 건 좋지만, 혹시나 감염이 더 확산 되는 건 아닌가 하는 불안한 마음도 드실 텐데요.

추석연휴 가족 모임, 몇 명까지, 어디서, 어떻게 해야 하는지 김성현 기자가 정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