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이재명 "대장동 의혹은 국민의힘 게이트…1원도 받은 일 없다"(종합)

댓글 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토건 비리 세력과 국민의힘 부패 세력의 합작 커넥션"

연합뉴스

질의응답하는 이재명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오전 광주 남구 한 미혼모 시설을 방문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9.18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8일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논란과 관련해 "이 사건은 토건 비리, 국민의힘(새누리당) 게이트"라고 역공에 나섰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광주시 남구 미혼모시설을 방문한 뒤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토건 비리 세력과 국민의힘 사이의 부정한 유착이 땅속에 은폐돼 있다가 다시 새로운 얼굴로 나타나게 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LH는 민간과 경쟁할 수 있는 사업을 하지 말라'고 발언한 뒤 기묘하게 특정 사업자들이 수백억원의 자금을 조달해 대장동 일대 토지를 다 사놓았다"며 "이후 국민의힘 (전신 새누리당) 국토위 소속 신영수 국회의원이 LH에 강요하다시피 해 사업을 포기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때 저는 틀림없이 부정한 유착이 있을 것으로 생각하고 수없이 SNS에 올리거나 인터뷰를 하기도 했다"며 "이후 신영수 의원의 친동생이 보좌관으로 일하면서 수억대 뇌물을 받고 로비했다는 게 밝혀지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신 의원의 친동생 등 관련자 9명이 구속되고 11명이 기소되면서 새누리당과 유착한 토건 비리 세력들이 공중 분해됐다고 생각했다"며 "그래서 성남시에 이익을 보장하는 방식으로 새로운 사업자를 공모했다"고 말했다.

다만 "사업자 중 가장 안정적인 이익을 주는 하나은행컨소시엄을 선정했는데 그 안에 어떤 투자자들이 있는지는 알 수도 없고 알려주지도 않았고, 알 필요도 없는 일이었다"고 했다.

이 지사는 "최근 보도에서 주주들의 절반이 과거 정부를 상대로 로비하고 신 의원 동생을 통해 로비했던 그 집단이었다"며 "화천대유의 실제 소유자들도 예전 LH가 사업을 포기하기 전 수백억을 써서 토지를 확보했던 그 집단들로 드러났다"고 강조했다.

또 "이 집단들은 지금 보니 원유철 (전) 의원과 곽상도 의원 등 이런 국민의힘 세력들과 연관이 있다는 것 아니겠냐"며 "토건비리 세력과 국민의힘 정치부패 세력의 합작 커넥션이 줄기만 잘린 상태에서 뿌리는 그대로 있다가 새로운 모양으로 얼굴을 바꿔 사업자로 나타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지사는 "이재명 변호사가, 이재명 (성남)시장이 저 엄청난 이권 사업에 한 푼도 안 챙겼을 리가 있겠냐는 의심을 만들어 저를 공격한다. 아무리 정치가 엉망이고 국민들이 정보가 부족하다고 해도 이러면 안 된다"며 "단언하지만 저는 1원도 받은 일이 없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뿐만 아니라 담당 직원들과 도시공사, 관련 공무원한테 이건 반드시 나중에 특수부 수사를 받게 될 사안이니 일체 의심 받지 않도록 행동해야 하고, 철저하게 공정하게 해야 된다고 누차 지시했던 사안"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저의 정치 인생, 행정가 인생에서 가장 큰 성과는 개발 이익의 상당 부분을 공익으로 환수한 이 업적"이라며 "이것을 정치적 목적으로 누군지도 알 수 없는 사람을 이용해 저를 마치 부정부패 세력으로 몬 것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졸속 심사' 지적에 대해선 "심사위원을 선정해놓고 심사가 늦어지면 사업자들의 로비 대상이 된다"며 "빨리 심사하도록 한 것은 칭찬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청년의날을 맞아 광주 북구 광주청년드림은행을 방문해 청년 격차 해소를 위한 현장 간담회를 하고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남구 미혼모 시설을 방문했다.

이어 서부농수산물시장과 나주 축협하나로마트, 나주 빛가람전망대를 찾았다.

이 지사는 19일 광주·전남·전북지역 생방송 토론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손 흔드는 이재명 부부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부인 김혜경 씨가 18일 오전 광주 남구 한 미혼모 시설을 방문하고 나와 인근 시설 관계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1.9.18 iny@yna.co.kr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