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민의힘 게이트" "후보 사퇴하라"…'대장동 의혹' 충돌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명 지사가 오늘(18일) "대장동 사업은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역공을 폈습니다. 개발 이익을 거둔 화천대유 소유주들이 과거에 새누리당에 로비했던 사람들이라며 이렇게 주장한 겁니다. 하지만 야당은 본질을 잘못 짚었다며 특검과 후보직 사퇴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김소현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당시 성남시장이 공공개발로 추진한 대장동 개발로 개발업체 화천대유가 4000억 원대 배당금을 챙겼는데, 이 과정에 특혜가 있었느냐가 이번 의혹의 핵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