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더우먼' 조연희, 강약약강 표본이네…재벌가 큰며느리 완벽 변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조연희가 '원 더 우먼'에서 시기와 견제로 똘똘 뭉친 재벌가 큰며느리의 표본을 보여줬다.조연희는 17일 첫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극본 김윤, 연출 최영훈)에서 한주그룹 큰며느리 허재희 역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잡았다.

허재희는 인생 꽃길을 위해 아들 한선우(신서우)를 후계자 자리에 앉히려는 허영기 있는 인물이다.

이날 방송에서 조연희는 재벌가 큰며느리다운 고혹적인 비주얼로 등장했고, 한주그룹의 장손인 아들을 앞장세워 은근히 자신의 위치를 피력하며 숨은 야망을 드러냈다.

또한 시어머니에게 구박을 들은 강미나(이하늬)를 태연한 표정으로 위로하는가 하면, 강미나를 향한 식구들의 날 선 태도에 그의 손을 들어주는 척 한 마디를 얹는 등 모순적인 태도도 보였다. 조연희의 차분한 눈빛과 나긋나긋한 목소리는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조연희는 시시각각 변하는 다채로운 표정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성미(송승하)에게 한성운(송원석)의 루머를 알려주는 얄미운 표정이나, 한성미의 '팩트 폭행'에 화를 삼키는 모습은 허재희의 인간미를 돋보이게 했다.

'원 더 우먼'은 18일 오후 10시에 2회가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