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스우파' 리수, 학폭 논란 해명 "오해 풀었다"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신 웨이비 소속 댄서 리수가 학교 폭력 가해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리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최근 불거진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한 입장문을 남겼다.

그는 "최근 작성자와 만나서 대화했다. 당시 오해와 사실에 대해 대화를 해서 학창시절 제가 주도해 소문과 따돌림을 했다는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는 오해를 풀었고, 그 부분에 대해 사과 받았다. 저도 당시 학교 분위기에 방관하고 옹호했던 것에 대해 사과했다"고 밝혔다.

이어 "논란을 일으켜 죄송하다"고 사과한 리수는 "앞으로 오해 없이 더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저 또한 돌아보고 앞으로 활동 보여드리겠다. 믿고 기다려주신 분들 감사하다"고 인사를 남겼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연 중인 웨이비 소속 리수에게 학교 폭력 피해를 입었다는 피해자가 글을 남겨 논란이 커졌다. 작성자는 리수가 자신에 대한 근거 없는 소문을 퍼뜨렸으며 폭언을 듣기도 했다고 폭로했다.

한편 리수가 속한 웨이비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탈락했다.

다음은 리수 글 전문.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리수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