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석 연휴 첫날 고속도로 정체‥"낮 12~1시가 절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추석 연휴 첫날인 오늘 오전부터 전국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심해지고 있습니다.

귀성 방향 정체는 낮 12시에서 1시 사이 가장 심해졌다가, 저녁 8시 무렵부터 해소될 전망입니다.

귀경 방향은 오후 4시에서 5시 사이에 가장 막히고 저녁 7시쯤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 낮 12시를 기준으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하면 부산까지 5시간 10분, 광주는 3시간 50분, 강릉은 2시간 4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국 도로공사는 오늘 하루 평소 주말 수준인 43만대의 차량이 수도권을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김건휘 기자(gunning@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