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장지구에 유력 법조인들 줄줄이...이재명 "국민의힘이 해먹던 사업"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권순일 전 대법관을 비롯한 유력 법조인들이 대장지구 개발 의혹 중심에 있는 '화천대유'에서 법률 자문 역할을 해온 것으로 밝혀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국민의힘과 당내 경쟁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연일 이재명 지사를 압박했는데, 이 지사는 국민의힘 세력들이 해먹던 사업을, 자신이 공영 개발로 바꾼 것이라고 반박했습니다.

권민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2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이재명 지사는 지난해 7월, 대법원에서 기사회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