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종합] '야생돌' 45인 참가자, 체력 테스트→줄리엔강 '근력 프로'로 등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야생돌'이 첫 방송됐다.

17일 첫 방송된 MBC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극한데뷔 야생돌'(이하 '야생돌')에서는 45인 참가자의 데뷔를 위한 치열한 승부가 진행됐다.

이날 45인의 참가자의 인트로 영상을 본 MC들이 생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선빈은 "되게 살벌하다"며 놀라는 모습을 보였고, 김종국은 "프로그램 자체 컨셉트도 그렇고, 생존이다. 아이돌 생활을하고 연예인 생활을 하는데 생존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유정은 "맞다. 저희도 진짜 생존하는 게 너무 힘들어서 포기하려고 마음을 먹었었다. 그때 기적처럼 좋은 일이 벌어졌다"며 "제가 감히 얘기할 수 는 없겠지만 끝까지 버텨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3개 조로 나눠진 지원자들은 목적지인 탑을 향해 이동했다. '야생돌'의 상징인 탑은 앞으로 지원자들의 순위와 미션이 공개될 곳이었고, 보는 이의 긴장감을 자아냈다. 탑은 "최종 14인에 들지 못 하면 최종 데뷔할 수 없다"며 이름·나이·과거를 물을 수 없다는 규칙이 공개됐다. 그러면서 "규칙과 환경에 적응하지 못한다면 자신의 번호표를 떼고 중도 포기해도 된다"고 덧붙였다.

첫 번째 미션으로 바다에 꽂혀있는 깃발가져오기가 진행됐다. 선착순이라는 말에 참가자들은 부지런히 움직이며 경쟁을 시작했다. 1등은 45호, 이어 21호·22호·33호·29호·14호·43호·28호·25호·41호·39호·13호·34호·36호 순으로 들어오며 첫 번째 미션이 마무리됐다. 달리기 미션에서 1등을 한 45호(허승민)가 첫 번째로 이름이 공개됐다.

이어 45인의 체력 평가가 진행됐고, A·B·C로 조가 나누었다. A조를 기다리고 있는 사람은 '근력 프로' 줄리엔강. 그는 "체력키우는 게 아주 중요하다"며 "꾸준히 관리하면 안무할 때 (도움이 되고) 부상 당하지않게 도와준다"며 중요성을 말했다.

A조는 스톤푸쉬업·스톤스쿼트·스톤투포환을 진행하며 순위를 나눴다. 스톤푸쉬업 1등은 40호, 스톤스쿼트 1등은 14호, 스톤 투포환 1등은 3호로 근력 영역이 마무리 됐고, A조 종합 1등으로 37호(장주나)가 이름이 공개됐다.

B조를 기다리고 있던 사람은 '체력 프로' 최하늘. 그는 "여러분들이 아이돌이 되고 나면 쏟아지는 공연 일정을 감당해야 한다"며 "작은 부상들이 계속 반복되면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유연성 영역을 테스트 했다. 'L-SIT' 미션은 1호가 1등을 차지했고, '프로그워크'는 45호가 1등. 마지막 '미션 프론트 워크 오버'를 끝으로 B조 최종 순위 1등으로 23호(백중훈)가 이름이 공개됐다.

C조를 기다리고 있던 사람은 유도 전 국가대표 조준호·조준혁으로 지구력 영역을 담당했다. 이어 '바다 셔틀 런'를 진행했고, 33호가 1등. 두 번째 '베어 크롤' 1등은 20호. 마지막 미션 '통나무 굴리기' 1등은 33호. C조 최종 1등으로 33호(이창선)가 이름이 공개됐다.

평가를 마치고 45인은 탑으로 돌아왔다. 탑은 갑작스럽게 순위를 발표하며 참가자들을 당황케 했다.

한편 MBC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극한데뷔 야생돌'은 야생에서 펼쳐지는, 치열한 아이돌 생존 오디션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스타투데이 박정수 객원기자]

사진 l MBC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