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석 전 2차 접종 당기자"…시들했던 잔여백신 다시 인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자, 보셨듯 명절 재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에, 백신 접종 간격을 앞당기고 싶은 이들이 '잔여 백신' 2차 접종 예약에 몰리면서, 접속자가 쏟아졌습니다. 코로나 백신 1차 접종률은 70%를 돌파했습니다.

정은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잔여백신 현황을 보여주는 SNS 화면입니다.

어제까지 각 병원마다 쌓여 있던 잔여백신이 오늘은 찾아보기 힘듭니다.

SNS로 잔여백신 2차 접종 예약이 시작된 첫 날, 병원마다 문의가 빗발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