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피드 간판' 이승훈, 4회 연속 올림픽에 '성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피드 스케이팅의 간판스타 이승훈 선수가 4회 연속 올림픽 출전에 다가섰습니다.

이승훈은 국가대표 선발전 남자 5천m에서 2위에 올라 평창올림픽 이후 3년 만에 태극마크를 달았습니다.

지난 밴쿠버와 소치, 평창올림픽에서 금메달 2개, 은메달 3개를 따낸 이승훈은 내년 2월 베이징 대회에도 이변 없이 나설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에 선발된 선수들은 올해 11월부터 시작하는 네 차례 월드컵에 출전하고, 월드컵 성적을 바탕으로 내년 2월 베이징올림픽 진출을 가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