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중앙지검, '고발 사주' 의혹 대검 자료 확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윤석열 전 검찰총장 재직 당시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증거자료 확보에 나섰다.

1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1부(최창민 부장검사)는 전날 대검찰청 감찰부에 압수수색영장을 제시하고 고발 사주 의혹 진상조사 자료를 임의 제출받았다.

중앙지검은 대검 감찰부의 진상조사가 아직 수사로 전환되지 않은 만큼, 별도의 영장을 통해 이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