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장동에 또 명낙대전…"먼지 한톨도" vs "비상식"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장동에 또 명낙대전…"먼지 한톨도" vs "비상식"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선 후보의 성남시장 재직 당시 특정 업체가 대장지구 개발 과정의 특혜를 입었다는 의혹을 겨냥한 야권과 경쟁자들의 공세가 연일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후보는 "단 한 톨의 먼지도 나올 것이 없다"며 정면 돌파를 시도했습니다.

최덕재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