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올해 추석엔 고향으로" 귀성길 시작...연휴 맞이 여행객도 북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닷새간의 추석 연휴를 앞두고 기차역과 공항, 버스터미널엔 고향을 찾는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그동안 명절에 귀성하지 못했지만 올해 추석엔 꼭 가야겠다며 길을 나선 사람들이 많습니다.

이준엽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알록달록, 색동저고리와 배자를 입은 아이들.

깡충깡충 뛰며 승차장을 가로지릅니다.

긴 명절 연휴를 앞두고 서울역엔 고향으로 떠나려는 발길이 종일 이어집니다.